로그인 | 회원가입 | 뉴스스크랩 | 나의덧글 | 유료신청
최종수정 2020.11.25 (수요일)

 

 

 
 
[탐방/정보 > 역사/인물]

광명의 역사인물을 찾아서> 이효성, 그는 누구인가?

활솜씨가 뛰어나고 효성이 지극했던 병조판서
이효성 취재국장
승인 15-07-16 21:08 | 최종수정 15-07-20 18:15  
 

광명시는 개청한지 얼마 되지 않은 신흥도시이긴 하지만 청동기 시대부터 사람들이 살기 시작한 역사의 흔적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 곳에서 다양한 사람들이 뿌리를 내리고 살아왔고, 수많은 이야기를 남기고 있습니다. 지역의 역사를 공부하는 것은 우리가 발 딛고 살고 있는 곳의 뿌리를 통해 지역에 대한 애정을 쌓아가는 일입니다.

지금은 광명하면 아파트촌을 연상시키지만 곳곳에 수많은 자연마을이 있고, 수많은 집성촌이 존재하는 곳이기도 합니다. 우리 동네에 특정 성씨가 왜 많이 살고 있고, 그들이 언제부터 광명에서 살게 됐는지, 그리고 그들이 광명에 어떤 영향을 미쳐 왔는지 광명매일신문은 매주 한차례식 연재할 예정입니다.

▷운수군 이효성 신도비와 운수군자손세장기비

조선시대 고향의 개념은 태어난 고장이 아닌 선산이 있던 곳이다. 조선시대 사대부들의 꿈은 벼슬생활을 끝낸 후 조상의 선산이 있는 곳으로 가서 여생을 마치는 것이었다.

 경기도 파주, 양주, 용인 등은 한양하고 가깝고 산과 강이 잘 발되어 있어 조선시대 주요 사대부들의 선산들이 산재되어 있는곳이다. 광명도 위에 언급한 지역에 비견할 정도는 아니지만 한양과 가깝고 구름산과 도덕산이 높지는 않지만 완만하게 넓은 평야를 끼고 있어 사대부들이 내려와 살기 적합한 곳 중의 하나였다.

하안동 시민체육관 쪽에서 안터마을이 시작되는 지점에 커다란 신도비가 세워져 있다. 이 신도비는 지금으로부터 450여년 전 중종반정에 참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정국공신 2등에 책봉된 운수군(雲水君) 이효성(李孝誠)의 것이다.

이효성은 정종의 손자이며, 덕천군파의 시작인 이후생의 셋째 아들이다. 조선왕조 실록에서 운수군 이효성으로 검색하면 세조때 4번, 예종때 4번, 성종때17번, 연산군때 3번, 중종때 16번, 선조때 1번, 숙종때 1번 총 46번의 검색어가 나온다.

주로 활을 매우 잘 쏴서 왕과 함께 종친들끼리 활솜씨를 겨루는 내용과 반정 이후 공신책봉에 관한 내용이 대부분이다.  성종실록을 보면 "이효성이 활을 쏴 솔방울을 맞혀 승급을 한 것이 부당하다"는 사헌부의 상소내용이 올라와 있다.

연산군 일기에 "운수군(雲水君)은 효성이 지극하고 벼슬이 오래되었으나 차오(差誤)가 없으니 종친 품계로 정 1품으로 올리라"는 왕의 교지가 전해지는 것으로 보아서는 부모에 대한 효성이 남다른 것으로 보인다.

이효성은 세조 때 계유정난에 참여하여 2등 공신으로 책봉되기도 했고, 중종 반정 때는 진성군(중종)의 집을 시위하여 정국공신 2등을 책봉받았다. 벼슬은 병조판서(兵曹判書)에 이르렀다.

안터 마을은 이효성이 중종반정에 참여한 공신으로 받은 사패지와 선산이 있는 곳으로 그 후손들이 터를 이루고 지금까지 살아오고 있다.

마을 입구의 신도비는 후손들이 높은 벼슬과 업적에도 불구하고 신도비가 없는 것을 안타까워 하다 경비를 모아 1993년에 설치했다. 이곳에는 이효성 자손들의 묘소 위치을 적시한 운수군자손세장기비가 같이 있다.

마을 안쪽으로 깊숙이 들어가면 커다란 한옥집이 나오는데 전주이씨 덕천군파 제실과 사당이다. 사당에는 운수군 후손들이 어느 지역에 살고 있는지 적어놓은 운수군 후손 분포기비가 세워져 있다.

▷ 전주이씨 덕천군파 운수군 이효성  종중의 제실 및 사당

▷ 운수군 이효성 종중의 사당 앞에 설치된 운수군 후손 분포기비

안터에서 출발하는 가림산 둘레길 입구에서 100m 정도 걸어가면 도덕산 구릉 쪽으로 양지바른 쪽에 운수군 이효성 묘와 그의 부인 전씨 묘가 나온다. 오른쪽에는 그의 형제와 자손들의 묘가 있다.

▷ 운수군 이효성 및 부인 전씨의 묘와 석물들

이효성 묘는 쌍분으로 문인석, 동자석, 묘표 등의 옛 석물이 있으며,  선명한 색깔로 짐작할 때 장명등은 새로 만든 것으로 보인다.

이효성의 묘쪽에서 아래로 내다 보면 넓은 들판이 나오고 안터 저수지가 보인다. 전형적인 배산임수의 지형을 가지고 있는 명당자리임을 알 수 있다.

▷ 이효성 묘에서 바라본 안터와 구름산. 사진 왼쪽으로 안터생태 습지가 있다.

 
 
Copyrightⓒ광명매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명매일신문  http://gmnewspaper.kr/m/
광명지역 언론의 자존심
 
 
 
 
네티즌 의견(0)
내용 아이디 작성일
 
의견작성하기
 
 
이름 비밀번호
 
광명의 역사인물을 찾아서> 단파라디오 사건의 주역 성기석
이전기사글이 없습니다.
역사/인물 기사목록 보기
 
인기뉴스
광복회 광명지회, 11월 17일 ..
광명문화원장 선거, "등록기탁..
도, “수도권 확산세 매우 심..
대한미용사회 경기도지회, 오..
박승원 광명시장,“공공·공정..
 
많이 본 포토뉴스
안전한 이동권 확보와 함께 지..
 
최신 인기뉴스
광명문화원장 선거, "등록기탁..
경기도교육청, 스포츠 스타가 ..
광명시, 지속가능발전 비전 선..
임오경 의원 ‘한국 여성스포..
도, 공정한 계약심사로 노동자..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독자투고 구독신청
 
회사명 : (주)광명신문  /  주 소 : 경기도 광명시 금하로 458, 820호(소하동, 웅신아트)  /  Tel : (02)897-9620  /  fax : (02)897-9621 
제 호 : 광명매일신문 / 등록번호 : 경기 아 51230 / 등록일 : 2015년 5월 26일 / 대표 : 성시상 / 발행인: 성시상/편집인:柳原培
/ 청소년보호책임자 : 柳原培
bottom_copyright(c)2020 광명매일신문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